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들은 무엇이 있을까?




많은 연구를 통해 유전자에서 성격에 이르기까지 많은 요소들이 밝혀졌다. 사람이 보다 행복해 질 수 있도록 자신을 통제할 수 있는 몇 가지 과학적 연구 결과를 미국의 온라인 과학전문 뉴스 사이트인 라이브 사이언스가 보도했다.




1. 문화생활


2011년 “역학지(Journal of Epidemiology)”에 실린 연구에 의하면 예술이나 문화 활동을 즐기는 사람은 보다 행복하고 건강하게 느낀다. 이는 행복에 영향을 미치는 수입 등 다른 요소들과 상관없이 적용됐다. 또한 운동, 등산 등의 야외활동, 봉사 활동도 사람에게 행복을 주었다. 스포츠와 신앙생활을 둘 다 하는 여성은 특히 평소 생활에서 즐겁고 활기가 넘쳤다. 인과관계는 불명확하지만(행복한 사람이 문화생활을 더 많이 하기 때문일 수도 있고 반대로 문화생활을 해서 더 행복하게 느낄 수도 있다), 분명한 것은 집밖으로 나가 운동을 하고, 문화생활을 즐겨서 나쁠 것은 없다는 점이다.

  


2. 애완동물


애완동물을 키우는 사람은 대체로 더 행복하게 느낀다. 2011년 온라인 잡지 성격 및 사회 심리학지(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에 실린 연구에서 애완견을 키우는 사람들은 강아지로 인해 소유감과 자부심을 느끼게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강아지는 견주에게 마치 거부감이 없는 친구와 같은 존재였다. 



3. 감사


적극적인 사고방식은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한다.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과 관련한 이전의 51개 연구 결과를 분석해 2010년 임상심리학지(Journal of Clinical Psychology)에 발표한 논문은 매우 흥미롭다. 매주 자신에게 일어난 좋은 일 세 가지를 기록하는 습관은 삶을 훨씬 더 행복하게 만들었다. 또, 다른 사람에게 감사하다는 편지를 쓰는 사람도 보다 행복해지는 느낌이 수 주간 지속됐다. 재미있는 사실은 감사의 편지를 보내지 않더라도 쓰는 행위 자체만으로 행복감을 높여주었다. 좋은 일을 더 많이 생각하고, 매사에 감사하는 생활습관이 보다 행복해지는 지름길이라는 것. 



4. 이타주의


위의 같은 논문에 의하면 다른 사람에게 뭔가를 돌려주면 그 대가로 행복을 얻게 된다. 2008년 사이언스지에 실린 논문에서는 자신을 위해 쓰는 것보다 다른 사람에게 돈을 나눠줄 때 행복이 더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2011년 건강심리학(Health Psychology)지에 실린 연구 결과에 따르면 사심 없이 남을 돕는 사람이 더 오래 살았다. 이타주의는 인간관계도 보다 강화시키는데 2006년 연구에서 이타적인 사람일수록 더 행복한 결혼생활을 영위했다.



5. 그리움


성격 측면에서 가장 행복할 수 있는 유형은 사회적이면서 적극적인, 외향적 성향의 사람이 다. 파티에서 잘 어울리지 못하는 사람이 돋보이기는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외향적 사람들로부터 행복해지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데 그것은 지나간 일을 긍정적이고 좋은 방향으로 생각하는 방법이다. 2011년 6월 ‘성격과 개인차(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에 실린 논문에 의하면 외향적인 사람이 행복을 느끼는데 유리한 점은 그리움을 갖고 과거를 회상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행복한 것들을 많이 기억하거나 좋지 않은 기억도 낙관적 관점을 통해 좋게 기억하는 것은 인생을 보다 행복하게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



6. 행복에 집착하지 말라


2011년 이모션(Emotion)지에 실린 한 연구에서 지나치게 행복에 집착하는 사람은 오히려 행복을 느끼지 못했다. 연구를 진행한 덴버대학 심리학과 이리스 마우스 교수는 ‘행복해지길 원하면 행복할 수 없다’면서 의도적으로 행복에 집착하는 행위는 오히려 행복하지 못하게 만든다고 강조한다.


행복에 더 많은 가치를 두거나 행복에 초점을 맞추는 여성은 실제 행복을 얻는데 훨씬 어려움이 컸다.


이에 대해 마우스 교수는 행복의 기준을 너무 높게 잡고 있거나, 친구나 가족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는 데서 얻는 행복과 같이 실제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보다는 자신이 설정한 개인적 행복에 더 초점을 맞추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마우스 교수는 행복 그 자체를 쫓기보다는 자신을 행복하게 하는 활동을 추구하는 것이야말로 진정으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한다.

'생각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학적으로 증명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6가지  (0) 2012.11.26
인생이 재미없을 때  (0) 2012.11.19
별 헤는 밤  (0) 2010.10.11
by 수조 2012.11.26 17:45

1. 재미없다고 포기하지 말 것. 그리고 '재미없으니 하기싫어'라는 마음가짐인 상태에서, 이 일을 할 것인가 말 것인가 결정하지 말 것. 왜냐하면 하기 싫은 마음에, 이유를 갖다 붙이기 때문이다.

-인생이 재미없는 상태, 를 언제나 당연한 듯 생각하지 말 것. 이때를 기준으로 사고하는 게 아니라, 이게 특별한 상황임을 인식하고 행동해야한다. 이때 결정한 것들은 대부분 '일 안 벌인다'를 향해 달리고 뭐든 그만두고 쉬겠다는 식으로 전개된다. 하지만 아무 것도 안하면 인생은 더욱 재미없다. 죽이 되든 밥이 되든 움직여야 기분도, 머리도 굴러간다.



2. 재미없고 하기싫고 남이 왜 저렇게 낑낑 열심히 사나 싶어도, 타인에게 입대지 말 것. 예를 들어 "뭐 그렇게 아둥바둥 해서 달라지는 게 있니?" 이런 소리. 남 열심히 사는 데 감히 한 마디 할 자격 없다는 거 명심할 것.

-남 인생까지 재미없게 만들 자격은 없다는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도의적인 문제는 당연한 거고, 전혀 안 멋있다. 인생 달라지는 게 있는지 남는 게 있는지는 내가 판단할 문제가 아니다. 내 인생 재미 없다는 거 동네방네 광고하고 다니면 멋있는 줄 아는 사람들(특히 자기가 똑똑한 줄 아는 남자들 중 많다)을 생각할 것. 추접하다. 자기 인생 재미없다고 남한테 짜증 내고 신경질 내는 사람들은 말할 필요도 없다.


  사는 거 재미없는 거, 쉽지 않은 거, 남는 거 없는 거 남들은 이미 옛날에 다 알던 거다. 이제야 겨우 알아놓고 유레카 외치며 벌거벗고 뛰어다니는 꼴이다. 이미 수천년 전 남들이 다 깨달았던 문제 갖고 설치지 말자.


3. 사는 거 재미없다고 사건 만들고(일 벌이고) 다니지 말 것. 나중에 수습 못하고, 인생 재미없는데 심지어 갑갑하게 된다.

-연애가 삶을 나아지게 만든다는 건 착각. 물론 그 감정이라는 부분이 단기간에 사람을 바꾸는 부분은 크지만, 헐리우드 영화 빼고 누구 절실히 필요할 때 괜찮은 사람 나타나는 경우 없다. 배고플 때 마트 가면 음식 많이 사는 것과 같은 이치. 괜히 쓸데없는 거 사게 된다. 나중에 이거 수습하다보면 인생 더 재미없어진다.

물론 '사건 만들고'는 연애 등의 인간관계만 포함하지 않는다. 생각 없이 덥썩 뭐 배운다던가, 장사한다던가, 누구랑 매일 산책을 한다던가 이런 거 저지르면 골치 아프다. 하지만 인간관계가 제일 수습하기 어렵다.


4. (나처럼) 재미없어 보이는 사람이 보이면 도망갈 것.

-그러나 나는 지키지 못했다. 이 메모를 할 때 내게 조언해 준 친구도  못 지켰는 걸. 왜냐하면 내 기분이 좋지 않을 때 타인의 천진난만함은 굉장히 거슬리기 때문이다.

 

5. 어깃장 놓지 말 것.

-특히 자기 인생 갖고 어깃장 놓지 말 것.

똑같이 살면서도 고민할 수 있다. 삼일 재미 없었다고 팡파레 울리면서 말기 암 환자처럼 인생 정리하지 말 것.


6. 남 탓하지 말 것.

-자기 부모, 학교 다닐 때 괴롭힌 인간 누구누구누구누구, 학교 선배, 직장 상사, 전 여자친구, 동생 등등.

'내가 얼마나 병신인가'를 증명할 방법은 그 외에도 무수하다.

'생각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학적으로 증명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6가지  (0) 2012.11.26
인생이 재미없을 때  (0) 2012.11.19
별 헤는 밤  (0) 2010.10.11
by 수조 2012.11.19 17:14

 
별 헤는 밤
            윤동주
 

계절이 지나가는 하늘에는
가을로 가득 차 있습니다.
 

나는 아무 걱정도 없이
가을 속의 별들을 다 헬 듯합니다.
 
 
가슴속에 하나 둘 새겨지는 별을
이제 다 못 헤는 것은
쉬이 아침이 오는 까닭이요,
내일 밤이 남은 까닭이요,
아직 나의 청춘이 다하지 않은 까닭입니다

 
별 하나에 추억과
별 하나에 사랑과
별 하나에 쓸쓸함과
별 하나에 동경과
별 하나에 시와
별 하나에 어머니, 어머니,
 

어머님, 나는 별 하나에 아름다운 말 한마디씩 불러 봅니다.
소학교 때 책상을 같이 했던 아이들의 이름과, 패, 경, 옥, 이런 이국 소녀들의 이름과, 벌써 아기 어머니 된 계집애들의 이름과, 가난한 이웃 사람들의 이름과, 비둘기, 강아지, 토끼, 노새, 노루, '프아시스 잼', '라이너 마리아 릴케'. 이런 시인의 이름을 불러 봅니다.
 

이네들은 너무나 멀리 있습니다.
별이 아스라이 멀 듯이
 

어머님,
그리고 당신은 멀리 북간도에 계십니다.
 

나는 무엇인지 그리워
이 많은 별빛이 내린 언덕 위에
내 이름자를 써 보고,
흙으로 덮어 버리었습니다.
 

딴은 밤을 새워 우는 벌레는
부끄러운 이름을 슬퍼하는 까닭입니다.
 

그러나 겨울이 지나고 나의 별에도 봄이 오면,
무덤 위에 파란 잔디가 피어나듯이
내 이름자 묻힌 언덕 위에도
자랑처럼 풀이 무성할 거외다.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1948) 

'생각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학적으로 증명된'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6가지  (0) 2012.11.26
인생이 재미없을 때  (0) 2012.11.19
별 헤는 밤  (0) 2010.10.11
by 수조 2010.10.11 13:15